• 메인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공지사항
  • 구.홈페이지
  • 사이트맵
  • 메인으로
  • 중구문화명소
  • 청계천
  • 덕수궁
  • 한옥마을
  • 명동/충무로
  • 남산
  • 기타명소
  • 문화행사이모저모
  • 발간도서
  • 문화교실
+ 홈 > 중구문화명소 >덕수궁
분류 : 사적 제 124호
시대 : 조선시대
주소 : 서울시 중구 남대문로4가
덕수궁은 원래 성종(成宗)의 형인 월산대군(月山大君)(1454~1488)의 집이었으나 1592년 임진왜란때 왕궁이 모두 불타서 1593년 행궁(行宮)으로 사용하기 시작하였다. 선조의 뒤를 이은 광혜군(光海君)은 1608년 이곳 행궁에서 즉위한 후 1611년 행궁을 경운궁(慶運宮)이라 고쳐 부르고 7년동안 왕궁으로 사용하다가 1615년에 창덕궁(昌德宮)으로 옮기면서 이곳에는 선왕인 선조의 계비 인목대비(仁穆大妃)만을 거처케 하였다.

1618년에는 인목대비의 존호를 폐지하고, 경운궁을 서궁(西宮)이라 낮추어 부르기도 하였다. 1623년 인조반정으로 광해군이 폐위(廢位)되고, 인조(仁祖)가 이곳 즉조당(卽祚堂)에서 즉위하고 창덕궁으로 옮긴 이후 270년 동안은 별궁(別宮)으로 사용되었다. 1897년 고종 황제가 러시아 공관으로 이동(파천)하였다가 환궁하면서 이곳을 다시 왕궁으로 사용하게 되었는데 그때부터 경운궁이라 부르게 되었고, 그 규모도 다시 넓혔다. 그리고 고종 황제는 1907년 순종(純宗)에게 양위(讓位)한 후, 왕궁이 창덕궁으로 옮겨진 후에도 이곳에 거처하였는데 이때부터 고종 황제의 장수를 비는 뜻에서 덕수궁이라 부르게 되었다. 고종 황제는 1919년 1월 21일 이 덕수궁 함녕전(咸寧殿)에서 돌아가셨다. 덕수궁에는 지난날 많은 건물들이 있었으나 현재 18,635평의 경내에 남아 있는 것은 대한문,중화전,광명문,석어당,준명당,즉조당,함녕전,덕홍전,및 석조전 등이 있다. 덕수궁은 특히 구한말 비운의 황제 고종이 일제의 압박으로 양위를 강요 당하고 한 많은 여생을 보내다가 돌아가심으로 3.1운동의 직접적인 계기가 되었던 곳이다.